PR정보 서브메뉴

PR정보
  • 보도자료
  • 영상자료
    • CF영상
    • 서비스영상
  • 뉴스레터
  • 행사안내
    • 방영안내
    • 대회일정
    • 공연일정
  • 이벤트
  • PR정보
  • 보도자료

290 버스에서 장수풍뎅이, 하늘소, 매미 형태로 변신한다! 손오공, 곤충을 모티브로 한 메카니멀 3종 출시 2017-06-22
 

- 손오공, 버스에서 다양한 곤충으로 변신하는 '뎅뎅', '마루', '치르매미' 3종 출시해 눈길
- 평소 자연 환경을 접하기 힘든 도심 아이들…곤충에 대해 호기심과 친숙함 느끼며 자연과 교감
- ‘뎅뎅’과 ‘마루’는 금주 주말부터, ‘치르매미’는 6월 말부터 전국 대형마트 통해 판매 개시


완구전문기업 손오공은 여름 방학을 앞두고 곤충을 모티브로 한 터닝메카드 신제품을 전격 공개하며 전국 대형마트를 통해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되는 신제품 3종은 장수풍뎅이형 메카니멀 ‘뎅뎅’과 하늘소로 변신하는 ‘마루’, 매미 형태의 ‘치르매미’로, 버스에서 다양한 곤충으로 변신하는 곤충형 메카니멀이다. 3종 모두 터닝메카드W 시즌2에 등장한다.


엄청난 힘의 소유자 ‘뎅뎅’은 날카로운 뿔을 이용해 상대를 공격하고 단단한 몸으로 방어한다. '마루'는 숨바꼭질의 달인으로 몸을 숨기는 능력을 지녔으며, 시끄러운 울음소리가 특징인 ‘치르매미’는 날갯짓으로 산사태나 토네이도를 일으키는 기술을 사용한다.


여름 방학을 앞두고 선보이는 이번 신형 메카니멀 3종은 어린이들이 자연스럽게 곤충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자연생태 환경과 친숙해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뎅뎅’과 ‘마루’는 이번 주 주말부터 대형마트를 통해 정식 출시되며, ‘치르매미’는 6월 말부터 판매될 예정이다.


터닝메카드 브랜드 담당자는 “도심에서 자라나는 아이들이 자연과 쉽게 교감하고 친해질 수 있도록 다양한 곤충을 모티브로 한 제품을 출시하게 되었다”며 “여름에 만나볼 수 있는 장수풍뎅이, 하늘소, 매미의 생김새를 관찰하면서 탐구력을 높이고, 카드와 닿으면 버스에서 곤충으로 자동 변신하는 터닝메카드 만의 놀이방법을 통해 상상력도 키워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매주 목요일 오후 5시 KBS 2TV를 통해 만나볼 수 있는 ‘터닝메카드W 시즌2’는 주인공 ‘나찬’과 친구들이 메카니멀의 힘으로 세계를 정복하려는 ‘닥터X’ 일당에 맞서 펼치는 흥미진진한 모험담을 다룬 애니메이션이다. 테이머들의 치열한 대결 속에서 피어나는 가슴 따뜻한 우정 스토리로 친구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고, 각각의 독특한 개성을 지닌 메카니멀을 통해 다양성과 소통의 가치를 배울 수 있다.

목록보기